꼬꼬커플의 알콩달콩 사랑이야기

오랜만이지요?

조회 수 6216 추천 수 0 2015.09.25 12:43:35

다은님 오랜만이지요?

그간 잘 지내셨어요?

오랜만에 다은님 소식 들으니 어찌나 반갑던지...

한걸음에 달려와야 했는데 또 이렇게 며칠이 지나버렸군요.

늘 자상하시던 남편분께서도 잘 지내시죠?

안부 전해 주세요.


추석이 어느새 코앞으로 다가왔어요.

저희는 내일 시댁으로 갈 예정인데 시댁이 아주 먼 거리는 아니어서 가는 길은 크게 힘들지 않을 것 같아요.

저도 명절 증후군을 약간 겪기는 하지만 그래도 견딜만 합니다.^^

명절은 우리 주부님들에겐 고되고 힘든 날임엔 분명하지만

그래도 모처럼 가족 친지분들과 한자리에 모두 모일 수 있어 좋은 것 같아요.

다은님도 추석 연휴 즐겁게 잘 보내세요.


id: id: 꼬꼬커플

2015.10.11 15:50:58
*.145.164.179

트윈맘님~ 오랜만이예요~

정말 반가워요~^^

저는 그동안 잘 지냈답니다..ㅋㅋ

물론 신랑두요~^^


명절도 잘 보내셨지요??

저희두 부모님 마트일 보내면서 정신없이 잘 보냈답니다..^^


종종 이렇게 소식전하며 지내구.. 홈페이지두 좀 채우고 하면 좋을텐데..

참 바쁘다는 핑계로 관리에 소홀하니.. 참~~;;

이제 날씨가 정말 쌀쌀하더라구요~

여기는 오늘 비도 왔다 그쳤다를 반복하구 말구~ 참 이상한 날이예요..ㅋㅋ

건강관리 잘하시구요~^^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처음 오신 분들은 꼬~옥 읽어주세요~^^ id: id: 꼬꼬커플 2010-06-05 52560
» 오랜만이지요? [1] id: id: twinmom 2015-09-25 6216
164 안녕하세요. JazzCCM 연주카페에 '작은예수'입니다. secret [2] id: 작은예수작은예수 2013-06-04 4886
163 꽃피는 봄이예요 file [1] id: id: twinmom 2013-04-05 19718
162 추카해~~ secret [1] id: id: 경은 2013-03-15 19
161 봄이 오려나... [1] id: id: twinmom 2013-02-15 18562
160 많이 추워졌지요? [3] id: id: twinmom 2013-02-07 15277
159 복된 새해 되세요 file [1] id: id: twinmom 2013-01-03 11130
158 메리 크리스마스~ file [1] id: id: twinmom 2012-12-24 11433
157 늦었지만.... [1] id: id: 태풍되고픈천둥이 2012-12-14 11227
156 결혼을 축하드립니다. file [1] id: id: twinmom 2012-12-06 13224
155 드디어 12월. [2] id: id: twinmom 2012-12-01 19297
154 11월은... [5] id: id: twinmom 2012-11-06 14146